부산서 시내버스가 급행버스 추돌… 운전자·승객 14명 부상

부산 동부경찰서 제공

17일 오전 6시 10분께 부산 동구 초량동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인근 도로에서 5-1번 시내버스가 신호를 기다리던 1004번 급행버스를 뒤에서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두 버스 운전자 2명이 다치고, 5-1번 시내버스 승객 12명이 가슴과 무릎 등에 통증을 호소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고 충격으로 운전석에 낀 5-1번 버스 운전자는 119 구조대원들이 유압식 특수장비를 동원해 50여분 만에 구조했다.

신호 대기 중이던 1004번 급행버스에는 당시 운전자 이외에 승객은 없었다.

경찰은 사고가 나게 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카지노사이트 이우영 기자 verdad@busan.com

▶ 네이버에서 부산일보 구독하기 클릭!
▶ ‘터치 부산’ 앱 출시, 부산일보 지면을 내 손 안에!
▶ 부산일보 홈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