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맨날 눈팅만 하다가 방금 일본여행 비행기 티켓 취소하고 이곳에 하소연을ㅜ

안녕하세요. 눈팅족이지만 나름 니콘 브랜드만(중간에 잠깐 삼성nx 병용) 고집해 온 평범한 아빠진사입니다.

마음 같아선 메인 자게에 올리고 싶었으나, 이곳조차도 눈팅족인 처지에 언감생심이라 생각되어 조용히 고백합니다.

최근 바깥소식이 갈수록 흉흉해지는 가운데.. 며칠 간 마음 속 갈등만 계속하다 어젯밤 와이프에게 허락을 득하여

좀전에 여행사와 통화 후 10월 일본행 비행기 티켓을 취소했습니다. 나름 당당한 톤으로 상담원에게 취소사유 등 강력히

바카라사이트 의사표시를 하던 중 핵심인 ‘취소수수료’를 따져보니.. 구매가(특가라 좋았죠. 이때만해도;)의 절반 수준이란 말에ㅜㅜ

.
비행기_티켓_취소.png
.

저도 모르게 잠시(0.5초 정도) 정적이 흐르고 말았는데..(상담원에게도 그 정적은 전해졌을듯요ㅜㅜ)

이내 정신을 수습하고 토탈 27만원의 취소수수료를 과감하게 부담하겠다며 “어서 진행해 달라!”고 끝이 약간 떨리는

목소리로 통화를 마무리 지었습니다. 아직 와이프에게 얘기는 못건넸고 이따 저녁에 상의를 해야하는데..

그래도 여기가 국내 최고의 카메라 장비사이트 아니겠습니까? 일단 빠르게 제가 갖고 있는 장비목록을 머릿속으로

스캔해보고 걔중에 가장 사용량 적은 장롱표 렌즈 하나를 떠올렸습니다. 누구도 제게 강요했던 것은 아니지만

마음 속 외침을 차마 외면할 수가 없어 일을 저지르고 난 뒤 차마 하소연할 곳은 없어 이곳에 해봅니다ㅜㅜ

그냥 제 마음 가는대로 할 수 있는 만큼만 해보려고요;;

하지만 여전히 제가 소장중인 니콘 카메라 및 렌즈들은 애정합니다.
(이미 제 일상의 일부가 되어있고 그간 많은 추억도 남겨주었고 암튼 이 부분은 또 다른 문제인 것 같아요)

이렇게 글 한 개라도 남겨야 좀전의 제 행동이 허공에 흩어지지 않을 것 같다는 생각에 끄적여 보았는데

모쪼록 바카라사이트 포럼분들께서 너그러이 양해해주셨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오늘 ‘저녁의 평화’를 소망합니다..

Close Menu